대전일보 로고

충북도립대학교 조리제빵과 국제요리제과경연대회 휩쓸어

2020-06-30기사 편집 2020-06-30 15:34:26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이 경연대회에서 대상을 수상한 충북도립대학교 조리제빵과 양휘연 학생 수상모습. 사진=충북도립대학교 제공

[옥천]충북도립대학교 조리제빵과 양휘연(49·여) 학생과 김슬기(21·여) 학생이 2020 대한민국 국제요리& 제과경연대회에서 대상과 은상을 받았다.

30일 이 대학교에 따르면 충북도립대학교 조리제빵과 학생 2명은 지난 25일부터 28일까지 서울 양재aT 센터 제2 전시장에서 열린 2020 대한민국 국제요리& 제과경연대회에 참가했다.

한국조리협회와 aT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가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대한민국 단일 요리대회중 전국 최대규모의 행사로 한식의 고유의 맛과 정갈함, 영양학적 우수성은 물론 이를 통해 한국문화를 세계에 알리기 위해 2009년에 시작됐다.

충북도립대학교 조리제빵과는 지난 2019학년도 전문대학 혁신지원사업 프로그램중 대학혁신지원사업 맞춤식 학생역량강화 사업일환으로 이 대회에 참가했다.

이 대회에서 충북도립대학교 양휘연(49·여) 학생은 "우리 농산물로 만든 전통병과와 디저트를 제출해 대상을 받았고, 김슬기(21·여) 학생역시 우리 농산물로 만든 마카롱 제출로 은상 영예를 안았다.

공병영 총장은 "수상영광을 안은 학생들께 축하의 말을 전한다"며 "조리제빵과 학생들을 포함한 충북도립대학교 학생전원이 원하는 것을 이루고 목표를 성취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사업을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대상을 받은 양휘연 학생의 우리농산물로 만든 전통병과와 디저트 모습. 사진=충북도립대학교 제공


첨부사진3은상을 받은 김술기 학생의 마카롱 모습. 사진=충북도립대학교 제공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