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태안군자원봉사센터, 깨끗한 바다만들기 앞장

2020-06-28기사 편집 2020-06-28 12:13:54      정명영 기자 myjeng@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만리포해수욕장에서 열린 '릴레이 해양쓰레기 정화 봉사' 모습.사진=태안군 제공


[태안] 해수욕장 개장을 앞두고 해양수산부·환경부 공동주관으로 지역 단체들이 '릴레이 해양쓰레기 정화 봉사'에 나섰다.

군에 따르면, 지난 26일 꽃지해수욕장에서 안면의용소방대·(사)전국모범운전자연합회충남태안지회·충남특수구조단연합회·사랑의밥차·태안군자율방범연합대 회원 30여 명이 해양쓰레기 정화 봉사활동을 벌였다.

이와 함께, 지난 22일에는 소원의용소방대·(사)전국모범운전자연합회충남태안지회·태안군자율방범연합대·바르게살기운동태안군협의회 회원 등 20명이 만리포해수욕장에서 해양쓰레기 수거에 구슬땀을 흘렸다.

한 봉사자는 "태안을 찾는 많은 관광객이 아름다운 여름의 추억을 가지고 돌아갈 수 있도록, 깨끗하고 안전한 해수욕장 만들기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 자원봉사센터는 지역 단체의 협조를 받아 지속적으로 '릴레이 해양쓰레기 정화봉사'를 추진해나갈 예정이다.정명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명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