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논산시, 부정 부패 척결 청렴 공직문화 조성 총력

2020-05-31기사 편집 2020-05-31 12:20:45      이영민 기자 lym1616@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청렴도향상대책보고회 장면=논산시 제공

[논산]논산시가 부정부패 척결을 위한 청렴 공직문화 조성에 나서 귀추가 주목된다.

31일 시와 시민 등에 따르면 시는 그동안 부정 부패 척결을 위한 공직 청렴문화 조성에 노력해 왔다.

하지만 납품 업체 선정 수의계약 업체 선정 등 에서 잡음이 끊이지 않아 시민들의 눈초리가 곱지 않았다.

이런 가운데 시가 지난 28일 시청 회의실에서 유병훈 부시장 주재로 '2020년 청렴도 향상 대책보고회'를 개최해 시민들이 신뢰할 수 있는 청렴도 개선 방안에 대한 논의와 공직사회의 청렴 실천의지를 다지는 시간을 가져 눈길을 끌었다.

특히 이번 보고회에는 전 실·과·소장 및 읍·면·동장이 참석해 '2019년 논산시 청렴도 측정결과'를 바탕으로 부서별 문제점을 분석하고, 2020년 청렴도 향상 실천방안을 검토하는 시간을 가져 실효성이 기대된다.

특히 시민이 체감할 수 있는 청렴문화 확산을 위해 △찾아가는 청렴 교육 △공직자 청렴교육 필수 이수 △공직비리·익명신고시스템 홍보 △부서별 청렴향상 대책 계획 수립 △현장점검 애로사항 청취 등 전 부서에서 조직적으로 청렴시책을 추진하는 방안을 중점적으로 논의해 공직자들의 청렴 의지를 다졌다.

유병훈 부시장은 "이번 보고회는 투명한 공직문화를 위해 서로 지혜를 모으고 다짐하는 의미 있는 자리이다. 깨끗하고 공정한 공직문화가 자리잡을 수 있도록 전 부서와 직원이 함께 노력해달라"고 청렴을 강조했다.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영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