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충남지역 학생 10명 중 4명 27일부터 등교

2020-05-26기사 편집 2020-05-26 14:18:38      은현탁 기자 hteun@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유·초·중·고 1226개 10만 3184명 학교 수업

충남 전체 학생 중 40% 가량인 10만 3000여 명이 27일부터 등교해 수업을 받는다.

충남도교육청은 20일 고3 학생들의 등교수업에 이어 27일 △고2 117교 1만 9255명 △중3 186교 1만7954명 △초1·2 421교 3만 9834명 ▲유치원 494개원 2만 5632명 ▲특수학교 8교 509명 등 총 1226개 학교 10만 3184명의 등교 수업을 예정대로 진행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코로나19로 중단됐던 충남의 학교 수업은 지난 20일 고3 학생부터 시작해 27일까지는 충남 전체 학생 26만 명의 40% 가량이 진행된다.

고3 학생은 주말을 제외한 지난 4일 동안 전체 117교 1만 8737명 중 자가검진시스템을 통해 759명이 등교하지 않았고, 207명은 발열체크를 통해 귀가했다. 또한 153명의 학생이 코로나19 검진을 받고 이 중 113명은 음성 판정, 40명은 검사 중이다.

도교육청은 27일부터 등교 학생수가 늘어나면서 △원격수업과 등교수업의 격일, 격주 병행 운영 20% △수업시간 탄력운영 38% △학년별 수업시작종료 시차운영 50% △교내 일방통행 실시 59% 등 학교별 특성에 맞게 운영한다. 일반계고는 71교를 대상으로 1교 당 2500만 원을 지원해 온라인 스튜디오를 구축해 2학기부터 활용할 예정이다.

또한 수업과 방역에 집중할 수 있도록 학교의 업무 경감을 위해 교육청의 지원을 강화한다. 등교 수업 개시부터 6월 한달 간 '등교수업 지원의 달'로 운영하고, 해당 기간 동안 수업과 직접 관계없는 외부 연수, 회의, 행사, 출장 등을 지양한다. 은현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은현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