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청양서, 행락철 교통사고 근절 팔걷어 붙여

2020-05-26기사 편집 2020-05-26 13:38:39      박대항 기자 pdh4112@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청양]청양경찰서(서장 문흥식)가 다가오는 행락철 교통사고 분위기 근절을 위해 오는 6월 14일까지 특별교통안전활동을 실시하기로 했다.

청양서는 작년 동기간(5월 25일부터 6월 14일까지) 충남관내 교통사고 분석결과, 교통사고 사망자가 20명이 연이어 발생하는 등 행락철을 맞아 교통량이 증가해 교통사고다발 분위기를 사전 차단하여 주민안전을 도모하고자 실시한다.

청양서는 이번 특별교통관리 기간동안 교통·지역경찰 순찰차 최대동원해 국도 주요 교차로 등 법규위반 다발장소에서 가시적인 거점근무를 실시하고 경찰 오토바이(싸이카) 요원이 충남도내 경찰서를 권역별로 나누어 교통사고 발생 취약구간에서 사고요인행위 계도·단속 및 홍보를 집중 실시할 계획이다.

특히 오는 27일과 6월 5일에는 인근 4개 경찰서 싸이카요원이 청양관내에서 집중 단속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또한 교통·지역경찰과 함께 주·야간 불문 1일 1회이상 음주단속을 실시하고 스쿨존 및 과속으로 인한 교통사고 우려구간에 이동식카메라를 매일 운용하는 등 교통사고 예방 활동을 강화할 것이다.

한편 초등학교 개학시기에 맞춰 등굣길에 스쿨존마다 순찰차 1대를 지정·배치해 어린이 교통안전활동도 병행할 예정이다.

청양서 관계자는 "교통량이 많아지는 요즘 시기에 한 건의 교통사망사고도 발생치 않도록 운전자·보행자 모두 교통법규를 준수해 교통사고로부터 안전한 청양군 만들기에 적극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대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