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옥천구읍 만개한 벚꽃 길 올해는 드라이브 스루 해요

2020-04-02기사 편집 2020-04-02 09:37:46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옥천군 구읍지역에 화사한 벚꽃이 아름답게 만개했다. 사진=옥천군 제공

[옥천]옥천지역 구읍벚꽃 길 드라이브하기 좋은 코스 옛 37번 국도도로변에 화사하게 벚꽃이 만개했다.

옥천교동저수지에서 시작해 군북면 국원리까지 8㎞정도 이어지는 벚꽃 길을 올해는 눈으로만 만끽해야 될 듯하다.

특히 군은 코로나 19 지역확산을 막기 위해 추진중인 사회적 거리두기 일환으로 구읍벚꽃 길 드라이브스루를 당부했다.

아름답고 화사한 벚꽃향기를 맡고 싶더라도 마스크를 착용하고 일정간격을 두고 걸어달라고 권유했다.

군은 이달초 이곳에서 개최예정이던 봄 벚꽃축제도 취소했다. 봄을 반기는 축제지만 혹시나 있을 감염을 우려해서다.

권미주 군관광정책담당 팀장은 "화사한 벚꽃은 눈으로만 봐주시고 길 따라 드라이브를 즐겨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옥천관광명소 2경 옥천구읍벚꽃 길은 자전거타기 좋은 향수100리길의 출발구간이기도 하다. 길을 따라가다 자연풍광과 함께 굽이치는 금강줄기를 볼 수 있고 정겨운 시골풍경을 감상할 수 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옥천지역에 봄을 알리는 벚꽃이 만개했다. 사진=옥천군 제공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