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국민연금Q&A] 국민연금과 개인연금의 차이점은

2020-03-19기사 편집 2020-03-19 14:19:19     

대전일보 > 경제/과학 > 데이바이데이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Q. 국민연금과 개인연금의 차이점은 무엇인가.



A. 국민연금과 개인연금은 매월 일정액을 납부해 노후에 연금으로 받는다는 원리는 같지만 국민연금은 국민 전체를 대상으로 의무적으로 실시하고 개인연금은 개인의 선택에 의해 가입한다는 것이 가장 큰 차이점이라 할 수 있다.

우선 국민연금은 물가상승률을 반영해 지급하는 반면 개인연금은 약정금액을 기준으로 지급한다는 점을 들 수 있다. 즉, 국민연금은 과거에 납부했던 보험료를 연금 지급 시점의 현재가치로 환산해 연금액을 산정하기 때문에 그동안의 물가상승분이 반영된다. 연금을 받는 중에는 매년 전국소비자물가변동률만큼 연금을 인상 지급하기 때문에 실질가치가 보장된다. 반면, 개인연금은 물가가 상승돼도 연금액은 증가하지 않기 때문에 납부한 금액 대비 실제 수령액을 보면 국민연금이 일반 개인연금보다 훨씬 많다.

두 번째로는 국민연금은 사망 시까지 평생 받고 사망한 후에는 배우자, 자녀 등 유족에게 유족연금이 지급될 수 있다. 그러나 개인연금은 '일정기간 지급'과 '평생 지급' 중 택할 수 있으며, 사망할 경우 지정인 또는 법정상속인에게 약정금액이 지급된다.

또 개인연금은 중도해지가 가능하나 국민연금은 불가능하다. 국민연금은 노령·장애·사망에 대비해 사회구성원 모두가 다 같이 참여하는 사회보장제도이기 때문이다. 그럼에도 국외이주를 하거나, 국민연금에 가입했으나 사망해도 유족연금을 받을 수 없는 등의 제한적인 경우에는 납부한 보험료에 이자를 적용해 일시금으로 지급하고 있다.

공통점으로는, 국민연금은 개인이 납부한 금액에 대해 연말정산 시 소득공제가 가능하며 개인연금도 상품에 따라 일정 한도 내에서 소득공제를 받을 수 있다는 점이다. 그리고 소득공제된 금액에 대해 연금을 받을 때 소득세를 납부해야 한다.

<자료제공: 국민연금공단 대전지역본부>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