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10명 중 7명 매일 인터넷 동영상 본다

2020-02-26기사 편집 2020-02-26 15:59:05

대전일보 > 세종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과기부, 지난해 인터넷이용실태조사 결과 발표

국민 10명 중 7명은 매일 인터넷 동영상을 시청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AI 음성인식 서비스는 20대 절반 가까이가 이용하는 일상서비스로 자리잡아 가는 분위기다.

26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이같은 내용의 '2019 인터넷이용실태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2개월간(2019년8-9월) 전국 2만5031가구, 6만254명을 면접조사한 결과 △인터넷 이용환경, △이용률, △이용행태 등 지표는 전년 대비 소폭 증가했다.

이번 실태조사에서는 최근 1인미디어 증가, 동영상 서비스, 인공지능 등의 기술·서비스가 국민의 일상생활 속으로 빠르게 자리 잡고 있는 환경을 고려해 동영상, 인공지능(AI), 5세대(5G) 이동통신 등 신규 서비스의 이용행태가 처음으로 조사항목에 포함됐다.

가구 인터넷 접속률은 99.7%(0.2%포인트↑)로 거의 모든 가구에서 인터넷을 접속하고, 접속 가구는 와이파이(100%), 모바일 인터넷(99.9%) 등 무선방식을 통해 주로 접속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 인터넷이용률은 91.8%(0.3%포인트↑)로 소폭 상승했다. 우리나라 국민은 주 평균 17.4시간(0.9시간↑), 하루에 1회 이상(93.9%, 1.4%포인트↓) 이용하고, 소통을 위한 커뮤니케이션(95.4%), 정보수집(94%), 게임?영화 등 여가활동(94%) 등이 주요 목적인 것으로 나타났다.

동영상은 국민 81.2%가 사용하는 일상의 서비스로 정착했다. 매일 이용한다는 응답자도 73.7%에 달했다. 가장 많이 활용하는 20대는 93.2%가 이용했고 60대 이용자도 60.2%로 전 연령층이 고루 사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동영상을 통한 정보검색(37.7%)이 포털(84.4%) 다음을 차지하는 등 최근의 시대적 트렌드가 결과로 반영되고 있다. 3-9세 아동층은 동영상을 정보검색(58.9%)의 주요 도구로 활용하고 있다.

인공지능(AI) 음성인식 서비스는 일부 연령층에서 대중화 단계로 진입했다. 전체 이용률은 25.2%로 △20대(42.3%) △30대(38.9%) △전문·관리직(53.6%) 중심으로 활발히 사용하고 있다.

인터넷쇼핑 이용률은 64.1%이나, 규모는 2018년 9만7000원에서 2019년 11만4000원)으로 매년 증가하는 추세다. 또 모바일 기기의 보급 확산으로 인터넷뱅킹 이용률(64.9%)이 큰 폭으로 증가했고, 20대(44.7%)를 중심으로 메신저 등과 결합된 간편 송금서비스(32.3%)가 대세로 자리 잡아 가고 있다.

연령층별로 10-20대는 신기술 서비스(동영상, AI)를, 30-40대는 경제활동 관련 서비스(인터넷뱅킹·쇼핑), 50대 이상은 메신저 등 의사소통 관련 서비스를 주로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박윤규 정보통신정책관은 "동영상 서비스 비중이 압도적으로 높아지는 등 인터넷을 통한 국민의 생활 모습도 크게 변화해가고 있다"면서 "최근 AI 기반 융합 기술·서비스 확산으로 인공지능, 5G 등 지능정보기술도 국민 생활 속으로 빠르게 전파되고 있다"고 말했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용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