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정의당 신현웅 예비후보 등록, 총선레이스 본격 돌입

2020-02-19기사 편집 2020-02-19 14:22:21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노동자, 서민을 대표하는 정치 펼칠 터

첨부사진1
[서산]민주노총 서산태안위원회 신현웅 대표가 정의당 후보로 총선레이스에 본격적으로 뛰어 들었다.

신현웅 예비후보는 19일 서산, 태안 지역에서 노동자와 서민, 약자를 대변하는 국회의원이 되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그동안 서산, 태안 지역에는 자유한국당 성일종 국회의원과 더불어민주당 조한기 후보의 양 강 구도가 형성된 상황에서 신 후보의 출마 여부가 불투명했으나 정의당 서산태안위원회가 지난 18일 전격 예비후보 등록을 마치며 3파전이 될 전망이다.

태안 출생. 태안중, 태안고, 명지전문대학을 졸업하고 LG화학에 입사하여 지역 노동운동과 시민운동에 투신, 서산 지역 재야의 대표 인물로 알려져있다.

신현웅 예비후보는 "대산 공단과 태안 화력발전소 노동자들을 중심으로 지지세를 결집해나갈 것"이라며 "현재의 민주당 정부와 지난 자유한국당 정부에서 실망한 분들이 정의당을 선택할 수 있도록 캠페인을 벌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관희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관희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