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서산시, 충남도 '우리마을 해양쓰레기는 내가' 5년 연속 우수마을 선정

2020-01-21기사 편집 2020-01-21 10:13:19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충청남도가 실시한 '우리 마을 해양쓰레기는 내가' 평가에서 간월도어촌계가 대상을, 중앙어촌계와 팔봉어촌계가 우수인증마을에 선정됐다. 사진=서산시 제공

[서산]서산시는 충청남도가 실시한 '우리 마을 해양쓰레기는 내가' 평가에서 5년 연속 우수 마을에 선정됐다고 21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충남도는 서산시, 보령시, 당진시, 서천군, 태안군에서 신청한 어촌계에 대해 1차 서류심사를 통해 10개 어촌계를 선정 후 외부전문가 3명의 엄격한 심사를 통해 대상 1개소, 인증마을 4개소, 우수마을 5개소를 최종 뽑았다.

평가 결과 간월도어촌계가 최우수인 대상에, 팔봉어촌계와 중왕어촌계가 인증마을로 선정됐다.

최우수마을은 1억 원, 인증 마을은 7000만 원의 상사업비를 받게 됐다.

이들 마을은 매월 2회 정기적으로 선착장, 항포구 주변의 폐그물·폐어구 등 해양 쓰레기를 직접 수거하고, 집하장에 모아 체계적인 처리가 가능하도록 서산시와 적극적인 협업을 해왔다.

이종민 해양수산과장은 "주민들과 지속적인 소통·협업을 통해 어촌계 주민들 중심의 해양쓰레기 수거·관리 체계가 정착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지난 12월 결정된 팔봉 구도항·벌말항 어촌뉴딜 300사업과 가로림만 해양정원 조성 등 해양수산 분야 사업 추진에도 총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관희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관희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