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민주당 박영태 예비후보, 21대 총선 출마 선언

2020-01-20기사 편집 2020-01-20 16:11:12      진광호 기자 jkh0441@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더불어민주당 박영태 예비후보가 20일 충주시청 브리핑 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21대 총선 충주선거수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사진=진광호 기자

[충주]더불어민주당 박영태 예비후보가 20일 21대 총선 충주선거수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박 예비후보는 이날 충주시청 브리핑 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경제가 안 좋아 서민들의 시름이 깊어지니 더욱 어깨가 무겁다"면서 "충주의 '히딩크' 박영태가 충주를 희망의 땅으로 만들겠다"고 이같이 밝혔다.

박 예비후보는 △충주 인구 늘리기 △첨단산업 유치 △수변지구 관광사업 추진 등을 공약했다.

박 예비후보는 "충주는 타지로부터의 인구 유입과 유입된 인구의 정착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그러기 위해서는 충주가 살맛 나는 곳, 타지인도 꿈을 이룰 수 있는 희망의 땅이라는 것을 보여줘야 한다"고 말했다.

경남 산청군이 고향인 박 예비후보는 서울 경동고등학교를 거쳐 서울대학교 법학과를 졸업했다. 경찰 간부 제37기로 파출소장, 형사계장 등을 역임한 후 현재 선재택시 운전기사로 활동하고 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