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옥천군 밭작물 공동경영체육성 지원사업 공모선정

2020-01-20기사 편집 2020-01-20 09:45:57      육종천 기자 skybell1910@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옥천]옥천군은 농림축산식품부로부터 10억 원 규모의 2020년 밭작물공동경영체육성지원 사업에 최종 선정되었다고 20일 밝혔다.

특히 밭작물공동경영체육성지원 사업은 특성화 및 발전가능한 품목을 중심으로 조직화된 공동경영체를 육성하고 통합마케팅조직과 계열화를 통해 시장교섭력 확보 및 지역단위 자율적 수급조절 능력을 갖출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전국 22개 농협(조직)이 이번 공모에 참여했다. 1차 서면평가와 2차 발표평가를 거쳐 최종 16개소가 선정됐다. 충북에서는 옥천 군이 유일하다.

군은 465ha에서 4000여 톤 복숭아가 생산되고 있다. 최근 6년간 지속적인 생산량이 증가추세를 보이면서 밭작물 공동경영체 육성지원사업 추진을 통한 생산농가와 판매조직 활성화를 통한 복숭아 품위를 최상위로 끌어올리기 위해 이번 공모사업에 도전했다.

군은 사업시행주체인 옥천농협에 2년간(2020-2021년) 10억 원(국비 5억, 도비 1억 2000만 원, 군비 2억 8000만 원, 자부담 1억 원)을 지원한다.

1 차년도는 공동경영체 중심의 생산유통체계확립을 위한 역량강화와 농가의 노동력 절감 및 생산비 절감을 위한 공동농기계를 지원한다.

2 차년도는 산지유통센터내에 복숭아선별기를 교체해 품질향상을 통한 옥천복숭아의 경쟁력을 확보할 계획이다.

이재창 친환경농축산담당 과장은 "이번 사업으로 생산농가와 판매조직을 연계하는 조직역량을 강화하고 옥천농협 APC를 통해 공선출하해 옥천복숭아의 고품질의 품격 브랜드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