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부여군, 올해 기점 대기질 개선사업 다양하게 지속추진

2019-12-08기사 편집 2019-12-08 13:09:50      이영민 기자 lym1616@daejonilbo.com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부여] 부여군이 올해를 기점으로 군민 건강보호 및 쾌적한 환경조성을 위한 대기질 개선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키로 해 귀추가 주목된다.

8일 군에 따르면 군은 대기질 환경개선을 위해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및 LPG 화물차 신차구입 지원 사업을 비롯해 미세먼지 알림전광판 설치사업, 전기자동차 보급사업 등 대기환경 개선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했다.

전기자동차·이륜차 보급사업에 국도비 5억 3000만원을 지원하였으며, LPG화물차 신차구입 지원사업을 통해 상반기에 5대, 연말까지 20대를 지원한다.

10월에는 미세먼지 알림판을 관내 주요 3개소(동부농협사거리, 규암초사거리, 임천초등학교 정문)에 설치해 군민들에게 대기질 상황을 시시각각 열려주고 있다.

또한 16명의 미세먼지 불법배출 예방·감시원을 둬 쾌적한 대기환경 조성 홍보 및 계도 활동을 펼치며 군민들의 협조를 이끌어냈다.

아울러 질소산화물 저감 효과가 크고 에너지 효율이 높은 가정용 저녹스 보일러 설치 지원사업도 진행하고 있으며, 오는 13일까지 희망 가정에 한하여 접수를 받는다.

노후된 경유자동차의 조기폐차 지원사업도 활발하다. 상반기 240대 지원을 한데 이어 하반기 현재 158대 지원했다.

특히 현재 지원절차가 진행 중이므로 지원 수는 더 늘어날 전망이다.

군 관계자는 "최근 충남도내 대기오염물질의 감소세가 뚜렷하다는 반가운 소식이 들려오고 있어 우리 군을 비롯한 모두의 노력들이 모여 우리가 원하는 쾌적한 대기를 만들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업 참여 문의 부여군 환경과(☎041(830)2303). 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영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