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공주소방서, 긴급구조종합훈련 및 구급대응훈련 가져

2019-10-24기사 편집 2019-10-24 10:34:06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공주소방서는 솔브레인 제7공장에서 재난현장 구급대응훈련을 가졌다. 사진=공주소방서 제공

[공주] 공주소방서(서장 박찬형)는 지난 23일 솔브레인 제7공장(공주시 검상공단길 소재)에서 공주시청, 공주경찰서, 공주시 보건소, 공주의료원, 군부대, 대한적십자사 등 15개 유관기관 및 단체가 참여하고 298명의 인력이 동원되는 '2019년 재난대비 긴급구조종합훈련 및 재난현장 구급대응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솔브레인 제7공장에서 복합재난(화재 및 유해화학물질 누출)이 발생한 상황으로 다수의 사상자 및 재산피해가 발생된 상황을 가정하여 진행되었으며, 재난책임기관별 역할 분담으로 현장지휘체계 확립 및 수습능력을 배양하는 긴급구조종합훈련과 재난현장에서 다수사상자가 발생 시 환자분류, 응급처치, 이송 등 신속하고 체계적인 구급대응 역량 강화를 위한 재난현장 구급대응훈련이 동시에 실시됐다.

총 5단계로 구성된 훈련은 △1단계, 다수사상자가 발생한 상황 전파 및 자위소방대 초기대응활동 △2단계, 현장지휘대장 현장도착 후 임무부여를 통한 인명구조 및 화재진압, 임시응급의료소 설치 △3단계, 공주시 긴급구조통제단 가동, 현장 응급의료소 설치 및 운영, 광역소방력 및 긴급구조지원기관활동 △4단계, 재난대응활동 종료 및 수습, 긴급복구활동 △5단계, 피해상황보고 및 훈련강평, 현장평가회의 실시로 마무리했다.

박찬형 서장은 "훈련에 참여해 주신 모든 유관기관 및 단체에 깊은 감사를 표한다"며 "이번 훈련을 토대로 재난 현장의 지휘체계를 확립 및 임무수행능력을 향상시켜 유사시 공주시민의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었길 바란다"고 말했다. 양한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공주소방서는 솔브레인 제7공장에서 재난현장 구급대응훈련을 가졌다. 사진=공주소방서 제공

양한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