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국도 지나던 멧돼지 가족 10마리 교통사고 떼죽움

2019-10-18기사 편집 2019-10-18 10:41:05

대전일보 > 사회 > 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연합그래픽 제공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의 원인으로 지목되어 ‘공공의 적’이 된 야생 멧돼지 가족 10마리가 교통사고로 떼죽음을 당하는 일이 벌어졌다.

지난 17일 오후 11시 50분께 울산 온양읍 14호 국도 하철령에서 멧돼지 10마리가 A씨가 몰던 아우디 승용차에 치여 죽었다.

경찰은 A씨가 몰던 차량이 어미를 따라 가족 단위로 이동하는 멧돼지떼를 발견하지 못해 사고가 발생 한 것으로 보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A씨 차량은 멧돼지 충격 후 중앙분리대를 들이받아 앞 범퍼가 부서졌으며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울주군은 죽은 멧돼지 시료를 채취해 아프리가돼지열병(ASF)과는 연관성이 없는지 확인할 예정이다. 반상훈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