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저출산·고령사회 대응 지원 개정안 대표발의

2019-09-23기사 편집 2019-09-23 17:23:23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한영신 충남도의원 발의, 교육 대상 전 도민 확대

첨부사진1한영신 의원

충남도에서 진행하는 인구교육 대상이 기존 충남도 공무원과 학생에서 충남도민 전체로 확대될 전망이다.

충남도의회는 한영신 충남도의원(천안2)이 대표발의한 저출산과 고령화시대에 발맞춰 충남 저출산·고령사회 대응 정책 지원에 관한 일부개정조례안을 입법예고했다.

개정안은 저출산과 고령화시대에 발맞춰 도민 차원의 공감대 형성을 위해 인구교육 대상을 현행 공무원과 학생에서 모든 도민으로 확대한 것이 핵심이며, 구체적으로 △인구교육 프로그램 운영 △대상별 맞춤형 인구교육 △인구교육 전문인력 양성 등의 내용을 담고 있다.

아울러 기존의 '저출산 대책위원회' 명칭을 '저출산·고령화 대책위원회'로 개편하도록 명시했다.

개정안은 입법예고 기간을 거친 후 다음달 1일부터 열리는 제315회 임시회에서 심의된다.

한 의원은 "출산인구 감소와 고령화로 인해 지역발전 동력이 약화되고 있다"며 "조례 개정을 통해 충남이 대한민국의 저출산·고령화 정책을 선도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김성준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성준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