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당진자활센터 청소용역 시범사업 호평

2019-08-22기사 편집 2019-08-22 13:23:36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충남당진지역자활센터가 운영하고 있는 청소용역 시범사업단이 약 70여 곳에서 청소봉사활동을 펼쳐 귀감이 되고 있다. 사진 = 당진시 제공

[당진]충남당진지역자활센터(센터장 조성민)가 운영하고 있는 청소용역 시범 파일럿 사업단(이하 사업단)이 교육과 훈련의 일환으로 당진 1·2·3동 경로당 약 70여 곳에서 청소봉사활동을 펼쳐 호평을 받고 있다.

당진시에 따르면 사업단은 경로당을 순회하며 어르신들이 직접 하기 어려운 경로당 에어컨 필터 청소와 해충예방을 위한 화장실 배수구 분무 소독을 통해 쾌적한 경로당 환경을 조성하는데 힘을 보탰다.

청소 서비스를 지원받은 경로당 어르신들은 고장으로 오랜 기간 방치됐던 전등 교체는 물론 에어컨 필터 먼지청소와 소독 서비스를 받고 큰 만족감을 보였다.

특히 사업단은 정식 사업단 발족에 앞서 오는 9월부터 당진1·2·3동 지역을 제외한 나머지 당진지역 11개 읍면 경로당에서도 소규모 보수와 경로당 청소, 소독·방역 활동을 진행해 경험과 전문성을 더욱 높일 계획이다.

자활센터 관계자는 "이번 시범사업에서 어르신들이 청소 서비스에 크게 만족하셔서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자활사업단을 성공적으로 운영해 자립과 자활은 물론 양질의 일자리가 제공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당진지역자활센터는 시범 운영 중인 청소용역사업단과 충남도내 최초의 청년자립도전 자활사업단을 비롯해 식당과 청소, 세차, 양곡택배 사업 등 9개의 자활사업단과 3곳의 자활기업을 운영하고 있다.

차진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차진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