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음성군 희망복지지원단, 제3차 자살예방 네트워크 간담회 개최

2019-08-18기사 편집 2019-08-18 12:08:55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음성군 희망복지지원단(단장 전호현)은 지난 16일 대소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제3차 음성군 자살 예방 네트워크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음성군 제공

[음성]음성군 희망복지지원단(단장 전호현)은 지난 16일 대소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제3차 음성군 자살 예방 네트워크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는 지난 3월 체결한 '자살 예방 네트워크 구축 상호 협력 업무 협약'에 따라 대소면·삼성면 명예사회복지 공무원,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보호안전분과 위원, 정신건강복지센터 직원 등 33명이 참석해 진행됐다.

회의는 자살위험 신호 조기발견을 위한 교육과 자살위험사례 공유, 토의 순으로 진행했으며 음성군의 자살 예방을 위한 지역사회의 동참 유도를 주 내용으로 했다.

또한, 최근 발생한 새터민 모자 사망 사건과 관련해 복지 사각지대에 있는 가구에 대한 관심을 다시 한번 환기하는 자리를 가졌다.

한편, 희망복지지원단은 통합사례관리를 제공하고 지역 내 자원과 방문형서비스 사업 등을 총괄 관리하는 군 전담조직으로 오는 9월 중 감곡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제4차 자살예방 네트워크 회의를 개최해 지역사회의 자살 예방과 상생적 발전을 위한 토대를 마련할 예정이다.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