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충주시의회, 'KBS 지역방송국 통폐합' 반대

2019-08-18기사 편집 2019-08-18 12:08:53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충주]충주시의회가 최근 발표된 'KBS 비상경영계획 2019'에서 경영부실 개선을 위한 KBS 지역방송국 통폐합에 반대 의사를 표명했다.

시의회는 지난 16일 성명서를 통해 "충주시의원 전원은 그 동안 어려운 재정여건 속에서도 풀뿌리 지역주민들의 목소리를 알리고, 지역 언론의 활성화를 위해 노력해 온 KBS충주의 통폐합을 반대한다"고 이같이 밝혔다.

시의회는 "우리나라의 지방자치제도가 부활한 지 30여년이 되었지만, 대부분의 지역 경제는 장기 침체에 빠져 있으며, 지역주민들의 소외감이 갈수록 깊어지는 가운데 자치분권과 지역균형발전을 통해 지역발전을 위한 주요의제들을 적극적으로 발굴 홍보함에 있어 지역 언론의 역할은 무엇보다도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시의회는 마지막으로 "앞으로도 시의회 의원 모두는 공영방송의 강화와 KBS충주방송국 구조조정 철회를 위해 충주시민과 함께 적극 동참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KBS는 최근 악화되는 재정상황에 대한 대책으로 지역 방송의 기능을 대폭 축소하고 TV뉴스 등 주요 기능을 청주로 이전하는 'KBS 비상경영계획 2019'을 지난 7월 19일 내놓은 바 있다. 진광호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진광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