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보령시, 공립 동대초등 돌봄센터 이용 아동모집

2019-08-15기사 편집 2019-08-15 11:53:07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보령] 보령시는 맞벌이 가정의 시간·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공립 동대초등 돌봄센터를 오는 27일 개소할 계획으로, 이를 이용할 아동 29명을 26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보령시 동현로 32-1번지에 위치한 공립 동대초등 돌봄센터는 139㎡의 면적에 활동실과 사무실, 조리실 등을 갖추고 만 6세부터 12세의 맞벌이 가정의 아동이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고, 학기 중에는 월요일부터 금요일 오후 1시부터 저녁 8시, 방학 기간에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이용이 가능하다.

시가 전일제와 반일제 돌봄교사 2인을 배치해 직접 운영하며, 이용 아이들에게는 출결확인, 급식 및 간식 제공 등 기본 프로그램, 생활안전지도, 숙제지도 및 보충학습, 자유놀이, 신체활동 등 놀이중심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이용료는 무료이다.

신청은 20일부터 26일까지 공립 동대초등 돌봄센터 ☎041(930)3634를 직접 방문해 신청하면 되고, 접수 시간은 오후 1시부터 저녁 8시까지이며 이용 신청서와 아동 반명함 사진, 보호자 재직증명서를 지참해야 한다.

김선미 사회복지과장은 "정규로 이용하는 아동 외에도 여름 및 겨울 방학 기간에는 일시로 이용 인원을 확대하는 등 맞벌이 가정의 보육에 대한 부담을 완화할 계획"이라며 "신청이 많을 것으로 예상되니 조기에 신청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의성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의성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