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대전시티즌, 브라질 출신 외인 선수 2명 추가 영입

2019-07-24기사 편집 2019-07-24 10:15:54

대전일보 > 스포츠 > 축구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올 시즌 후반기부터 대전시티즌 소속으로 뛰게 된 브라질 출신 하마조치 선수. 사진=대전시티즌 제공

대전시티즌이 브라질 출신의 외국인 선수를 2명을 추가 영입하며 후반기 반등에 나선다.

대전은 공격수 라파엘 하마조치(31)와 마테우스 안토니오(24)와 계약을 완료했다고 24일 밝혔다.

193cm, 83kg의 우수한 신체 조건을 갖춘 하마조치는 2015-2017시즌까지 싱가포르 1부리그 브루나이 DPMM FC에서 71경기에 출장해 56득점을 올렸다.

지난 시즌에는 말레이시아 1부리그 PKNS FC에서 10경기 4득점 2도움을 기록했으며, 올 시즌엔 멕시코 1부리그 후아레즈(Juarez)에서 10경기에 출전했다.

하마조치는 2015·2016시즌 싱가포르 1부리그 득점 1위, 2017시즌 득점 3위를 기록했으며 제공권 장악에 능해 조직적 전술이 필요한 상황에서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185cm, 72kg로 준수한 체격 조건의 안토니오는 브라질 1부리그 플루미넨시 소속으로 올 시즌에는 브라질 2부리그 쿠이아바로 임대돼 6경기에 출전해 1득점을 기록했다.

안토니오는 빠른 스피드와 안정적인 공 관리 능력으로 공격 전 포지션을 소화할 수 있는 멀티플레이어로 평가받는다.

한편 이들 선수는 임대 영입으로 올 연말까지 6개월 동안 대전서 뛰게 된다. 강은선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올 시즌 후반기부터 대전시티즌 소속으로 뛰게 된 브라질 출신 안토니오 선수. 사진=대전시티즌 제공

강은선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