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시의회 이광복 의원, 장애인단기거주시설 개선방안 정책간담회 개최

2019-06-24기사 편집 2019-06-24 16:36:44

대전일보 > 정치 > 지역정가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사진=대전시의회 제공

대전시의회 이광복 의원(더불어민주당, 서구2)은 24일 시의회 대회의실에서 '대전시 장애인단기거주시설 개선방안'을 위한 정책간담회를 개최했다.<사진>

이날 간담회는 보호자의 일시적 부재 등으로 도움이 필요한 장애인에게 단기간 주거서비스, 일상생활지원서비스, 지역사회생활서비스를 제공하는 장애인단기거주시설에 대한 개선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했다.

간담회는 이창희 회장(대전장애인단기거주시설협회)이 '대전시 장애인단기거주시설 개선방안'에 대해 설명했다. 개선방안으로 장애인단기보호시설 인력 지원, 사회복무요원 증원, 지도감독 행정의 통일화 및 매뉴얼 제작 등에 대해 제안요지와 함께 타시도 사례, 소관부서 의견 등에 대해 말했다.

이 의원은 "오늘 이 자리가 희망이 현실이 되는 자리가 될 수 있는 초석이 되길 바란다"며 "장애인단기거주시설에서 일하시고 있는 관계자분들의 목소리와 고충을 들어보고 개선방안을 모색하는 기회로 삼아 더 좋은 정책이 안착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정성직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정성직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