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청주 월명공원 토지주, 민간공원개발 조속한 진행 '촉구'

2019-06-20기사 편집 2019-06-20 14:02:31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청주]청주 월명공원(청주시 봉명2송정동) 토지주들이 민간공원개발 사업의 조속한 진행을 촉구하고 나섰다.

월명공원 토지주 10여명은 20일 청주시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월명공원의 토지주들은 1974년부터 공원으로 묶여 40년째 재산권에 대한 제한을 받아 어려움을 겪어 왔다"고 밝혔다.

토지주들은 이어 "청주시가 지난 2017년 9월 월명공원 민간공원조성사업 제안 수용 발표로 사업이 조속히 진행되는 것으로 알았으나 청주산업단지관리공단의 반대로 2년째 진행되지 못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이들은 "월명공원 민간공원조성사업을 반대하는 청주산단관리공단은 더 이상 토지주의 권리를 침해하지 말라"면서 "그동안 무상으로 사용해 왔으면서도 사업을 반대하려면 청주산단관리공단은 월명공원을 즉각 매입 보상하라"고 요구했다.

이들은 또 공원관리를 맡고 있는 청주시를 겨냥해 "산단관리공단의 반대로 월명공원 사업을 추진하지 못한다면 월명공원을 공원부지에서 해제시켜 토지주의 권리를 돌려 달라"면서 "토지주들은 자신의 권리를 찾기 위한 공원부지 해제 및 보상을 위해 모든 법적, 물리적 수단과 실력행사를 불사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