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청주대 태권도부 전국대회 준우승 차지

2019-06-20기사 편집 2019-06-20 14:02:30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청주대 태권도부가 강원도 태백 고원체육관에서 열린 협회장기 전국단체대항 태권도 대회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청주대 제공

[청주]청주대학교 태권도부는 제49회 협회장기 전국단체대항 태권도대회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고 20일 밝혔다.

청주대 태권도부는 14-20일 강원도 태백 고원체육관에서 열린 제49회 협회장기 전국단체대항 태권도대회에서 금메달 2개, 동메달 1개 등 한체대와 같은 메달을 획득했으나 체급참가 인원에서 밀려 준우승을 차지했다.

-54kg급에 출전한 최원철(스포츠재활 2년)은 한 경기를 제외한 모든 경기를 20점 이상 큰 점수 차로 이기며 결승전에 올랐다.

결승전에서도 30대 0으로 승리하며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최원철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협회장기대회에서 우승, 이 체급의 최강자임을 입증했다.

-58kg급의 정수빈(스포츠재활 2년)은 역전과 재역전의 명승부 끝에 준결승전, 결승전을 모두 연장전 골든 포인트로 승리 하는 뛰어난 집중력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68kg급의 박민찬(체육학과 3년)은 준결승전에서 무릎부상으로 기권하면서 동메달에 만족 했다.

청주대 태권도부는 대통령기 우승, 국방부장관기 및 협회장기 준우승을 차지하며 올해 전국체전에서 금메달 전망을 밝게 하고 있다.

청주대 태권도부 지용석 교수는 "청주대가 몇 년간 최상위 성적을 유지하면서 명실공히 대학 태권도부의 명문대로 손꼽히고 있다"며 "앞으로도 코치, 선수들과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진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진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