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8회 충청 명품·특산품 대축천
대전일보 로고

덕산고등학교 내포 이전 개교

2019-05-27기사 편집 2019-05-27 10:59:59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내포신도시로 이전한 덕산고등학교(교장 차덕환)가 지난 24일 신축교사 체육관(충의관)에서 김지철 충청남도교육감, 예산군수, 도의원, 군의원, 관내 초·중·고등학교 교장, 재학생, 학부모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전개교식을 가졌다.사진=예산교육청 제공

[예산]내포신도시로 이전한 덕산고등학교(교장 차덕환)가 지난 24일 신축교사 체육관(충의관)에서 김지철 충청남도교육감, 예산군수, 도의원, 군의원, 관내 초·중·고등학교 교장, 재학생, 학부모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전개교식을 가졌다.

이날 식전공연으로 진행된 보부상 난전놀이는 다른 지역에서는 사라지고 오직 예산지역에서만 볼 수 있는 민속놀이로 장터문화와 보부상들의 문화가 어우러진 특색있는 볼거리였으며, 아울러 어울림반 학생들과 함께한 핸드벨 공연은 장애인에 대한 이해 및 편견 해소와 함께 화합하고 따뜻한 정을 나누는 소통의 시간으로 의미가 있었다.

김지철 교육감은 격려사에서 "다양한 교육활동을 통해 배움·도전·나눔을 즐길 줄 아는 아이들이 행복한 학교를 만들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차덕환 교장은 "우수한 학교 시설과 교육철학이 깃든 교육과정 설계로 학생은 신나게 배우고, 교사는 즐겁게 가르치고, 학부모가 신뢰하는 명실상부한 교육명가 덕산고등학교로 거듭 나겠다"고 말했다.

한편 1955년부터 8748명의 졸업생을 배출한 역사 깊은 덕산고등학교는 올해 3월 1일에 새로운 터전인 내포 신도시로 이전해 '교육명가 덕산고등학교' 건설을 위해 새롭게 힘찬 도약을 하고 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대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