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한국농어촌공사 옥천영동지사 청렴한 공사현장 만든다

2019-05-16기사 편집 2019-05-16 16:35:59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사진=옥천영동농어촌공사 제공

[옥천]한국농어촌공사 옥천영동지사는 안전하고 청렴한 공사현장을 만들기 위해 나섰다.

16일 옥천영동지사에 따르면 지사대회의실서 안전관리 및 청렴교육을 실시하고 결의대회를 가졌다.

이날 관계직원, 현장대리인, 품질관리자, 안전관리자 등 40명이 참석한 가운데 투명한 공사현장 실현을 위해 청렴이행 각서를 교환하고 안전사고예방 및 품질향상을 약속했다.

염종각 지사장은 "현 사회에서는 청렴하고 안전한 공사현장을 요구하고 있다. 농어촌공사는 협력업체에 불평하거나 부당한 요구를 하지 않을 것" 이라며 "협력업체도 청렴이행각서 내용을 성실히 이행함은 물론 사업현장의 철저한 품질관리와 안전관리를 통해 무재해 공사현장을 실현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사진=옥천영동농어촌공사 제공

육종천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