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음성 무극중학교 '30년 후 나에게 편지쓰기'타임캡슐 봉인행사 가져

2019-01-10기사 편집 2019-01-10 11:15:25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음성 무극중학교는 교내에서 3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타임캡슐 봉인식을 가졌다. 사진은 학생들이 봉인식을 지켜보고 있다. 사진=무극중 제공

[음성]음성 무극중학교는 교내에서 3학년 학생들을 대상으로 타임캡슐 봉인식을 가졌다고 10일 밝혔다.

이 행사는 3학년 학생들이 중학교 생활을 마무리하며 자신의 꿈과 미래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하고자 실시됐다.

타임캡슐 속에는 30년 후 자신에게 보내는 편지와 명찰, 졸업생 제작 영상, 졸업앨범 USB 등 중학교 생활의 소중했던 추억들이 담겼다.

이 타임캡슐은 30년 후 학생들을 학교로 초대해 개봉할 예정이다.

차영만 무극중 교장은 "편지에 적힌 내용대로 모두의 꿈이 이뤄지길 바란다"며 "이번 행사를 통해 학생들이 중학교 시절의 추억을 오랫동안 간직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