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서천군 군민평가단 5개 현안사업지 현장 방문

2018-04-17기사 편집 2018-04-17 14:16:59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한선교 평가단장 및 위원들이 서천군 신청사 후보지 일원에서 담당 공직자로부터 현안 설명을 청취하고 있다. 사진=서천군 제공
[서천]서천군 군민평가단(단장 한선교)은 지난 13일 관내 주요 사업장에 대한 현장 평가를 실시했다.<사진>

이번 평가는 군민의 시각에서 주요 사업에 대한 추진 상황을 면밀히 점검하고 앞으로의 추진 계획을 평가함으로써 올바른 군정 방향을 확립하기 위해 시행됐다.

이날 현장평가는 △대기오염측정망 구축운영사업 △서천군 신청사 건립사업 △서천 치유의 숲 조성사업 △판교 흥림2리 마을단위 경관조성사업 △서천시티투어 운영사업 등 5개의 사업장을 대상으로 실시됐다.

특히 살기 좋고 쾌적한 정주 여건 조성, 신규 관광수요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와 관련된 사항을 중점적으로 평가했다.

한선교 단장은 "주요사업 추진에 있어 주민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하고 순기에 맞게 정상 추진해 줄 것"을 요청하고 "앞으로도 행정이 주민의 입장에서 합리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말했다.

최병용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최병용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