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괴산농기센터, 여성농업인 기초 미싱 전문교육

2018-03-13기사 편집 2018-03-13 16:30:22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괴산군 농업기술센터는 센터 내 생활과학관에서 교육생 30여 명을 대상으로 매주 목요일 '기초 미싱 전문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은 교육에 참가한 주부들이 재봉틀로 앞치마를 만들고 있다. 사진=괴산군 제공
[괴산]괴산군 농업기술센터는 센터 내 생활과학관에서 교육생 30여 명을 대상으로 매주 목요일 '기초 미싱 전문교육'을 실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13일 군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지난 7일부터 운영 중인 이번 교육은 여성 농업인의 능력 개발과 역량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둔산 한국문화센터 조현주 전문강사를 초빙해 오는 5월 10일까지 10회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교육에서는 재봉틀 기본 사용법, 지퍼 및 주머니 달기 등의 기초 바느질 교육과 함께 휴대용 주머니, 가방, 앞치마, 바지 등 10여 종의 작품도 제작할 계획이다.

군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기초 미싱 전문교육은 가정에서 활용도가 높고 집중력을 요하는 교육으로 한땀 한땀 정성을 다해 나만의 멋진 작품을 완성해 갈 수 있어 스트레스 해소는 물론 추후 창업 등에도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번 교육을 통해 여성 농업인의 역량을 강화하고 신지식·신기술 정보를 습득해 앞으로 여성이 괴산의 주도적인 발전 주체로 성장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한편, 군 농업기술센터는 올해 기초 미싱 전문교육 외에도 바리스타, 전통 약선차, 정리정돈 자격증반 등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 운영으로 농촌 여성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