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만성 콩팥병] 당뇨 고혈압에 망가지는 '내몸의 정수기'

2018-03-13기사 편집 2018-03-13 11:44:23

대전일보 > 라이프 > H+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건양대병원 9988 프로젝트(99세까지 88하게)

첨부사진1황원민 건양대병원 신장내과 교수
우리 몸의 정수기라고도 불리는 콩팥은 생명에 필요한 물질을 생산해 내고, 노폐물을 걸러내는 여과기의 역할을 하는 장기다. 이 외에도 혈압을 조절하고 염분 비율을 일정하게 유지하며 적혈구의 생성을 돕는다. 또 비타민 D를 활성화해 칼슘 흡수를 도와 뼈를 튼튼하게 만들어 주기도 한다. 만성 콩팥병은 콩팥의 손상으로 정상적인 콩팥의 역할을 수행하는 능력이 감소된 상태를 말한다. 황원민 건양대병원 신장내과 교수의 도움말로 만성 콩팥병에 대해 자세히 알아본다.



◇원인과 경과= 콩팥병의 원인 질환은 당뇨병과 고혈압, 만성사구체질환, 유전성 질환, 약물에 의한 콩팥 손상, 요로감염, 선천성 콩팥질환 등 다양하며 가장 큰 원인은 당뇨에 의한 콩팥병이다. 콩팥 질환이 악화되면 혈액 속에 있는 노폐물을 잘 걸러내지 못해 다양한 합병증이 나타날 수 있다. 고혈압과 빈혈이 생기며 뼈가 약해지고 영양상태가 불량해지고 신경손상 등이 올 수 있다. 심한 경우에는 심혈관질환을 발생시키기도 한다. 만성 콩팥병은 당뇨병, 고혈압 및 다른 질환에 의해 발생하지만 조기에 발견해 치료하면 악화되는 것을 막을 수도 있다.



◇증상과 진단= 만성 콩팥병은 콩팥기능이 80% 이상 나빠져야 증상이 나타난다. 질병의 특성상 특별한 증상이 잘 나타나지 않아 조기발견이 되지 않으면 적절한 치료시기를 놓치게 돼 콩팥 기능의 손실 및 심혈관 질환의 합병증 등을 초래할 수 있다. 콩팥기능이 80% 가량 나빠지면 호흡곤란, 식욕부진, 구토 등 증상이 심해지면서 혈액투석이나 신장이식 등의 치료를 받지 않으면 정상생활을 할 수 없는 상태가 된다. 이처럼 무서운 질환임에도 불구하고, 콩팥병에 대한 인지도가 낮은 편이라 조기진단을 받는 경우가 많지 않다. 하지만 만성 콩팥병을 진단하는 방법은 의외로 간단하다. 흔히 병원에서 시행하는 혈액검사와 소변검사만 받아도 충분히 진단할 수 있다. 콩팥 기능의 측정은 '사구체 여과율'을 측정하는 것이 가장 정확한 방법인데, 혈액 검사로 혈청 크레아티닌 수치를 검사하고 이로써 콩팥 기능 수치를 계산하게 된다. 추가적으로 복부초음파 같은 영상의학적 검사를 통한 형태학적 손상여부를 확인해 병기를 나눌 수 있고, 임상적으로 진단이 불가능할 경우 조직검사를 시행해 초기단계의 만성 콩팥병을 진단할 수도 있다.



◇만성 콩팥병의 관리= 콩팥병 진행을 막기 위해서는 고혈압 조절과 더불어 심혈관 질환의 위험인자를 조절하는 것이 가장 우선이다. 높은 혈압은 콩팥질환 자체를 악화시키며 심혈관 질환이나 뇌졸중 같은 콩팥 외 합병증을 일으킨다. 이를 위해서는 나트륨 섭취를 하루 2.4g 이하(소금은 5-6g)로 낮추고, 비만의 교정이 필요하며 적절한 약물복용으로 혈압을 관리해야 한다.

말기 콩팥병환자의 주된 사망원인은 심혈관 질환이기 때문에 예방을 위해서 흡연이나 고지혈증과 같은 위험인자를 교정하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 흡연은 당뇨병 환자의 단백뇨 위험을 증가시키고, 말기 콩팥병으로 진행을 촉진시킨다. 또 인슐린 저항성을 증가시켜 혈당조절이 어려우며 고지혈증이 악화되는 부작용이 생기기 때문에 반드시 금연해야 한다.

단백뇨를 발견하고 관리하는 것은 특히 당뇨병성 콩팥병 환자에게서 매우 중요하다. 혈액투석이나 신장이식 등의 신대체요법이 필요한 환자들의 50% 이상의 원인이 당뇨병이기 때문이다. 만성 콩팥병 3기까지는 단백질을 과도하게 섭취하는 것을 제한해야 하며 4기 때부터는 단백질 섭취를 하루 0.8g/㎏까지 낮추도록 노력해야 한다. 또한 혈당조절을 잘 하여 미세혈관 합병증을 예방하거나 진행을 늦춰야 한다. 이호창 기자



△콩팥의 이상을 의심해 봐야 하는 증상

- 소변에서 거품이 생긴다.

- 소변에서 이상한 냄새가 난다.

- 소변에서 피가 나온다.

- 소변의 양이 증가하고 자주 본다.

- 밤에 자다가 일어나서 소변을 본다.

- 몸이 붓는다.

- 혈압이 높아졌다.

- 몸이 가렵다.

- 급격하게 체중이 늘었다.



△콩팥병 예방을 위한 TIP

- 국물을 많이 마시거나 밥을 말아 먹지 않는다.

- 국수, 라면, 짬뽕 등 면류를 자주 먹지 않는다.

- 콩팥의 상태에 따라 수분을 적절히 섭취한다.

- 담배는 반드시 끊고 술은 하루에 1-2잔 이하로 줄인다.

- 주 3일 이상 30분에서 1시간 정도 적절한 운동을 한다.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

이호창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