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1 07:49

괴산군 안광조씨, 제22회 농업인의 날 '국무총리상' 수상

2017-11-12기사 편집 2017-11-12 18:27:10

대전일보 >지역 > 충북 > 괴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안광조
[괴산]괴산군 농업인 안광조(65 ·불정면 사진 )씨가 지난 10일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22회 농업인의 날' 기념식에서 식량작물부문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땅에서 희망을, 농업에서 미래를!'이란 슬로건으로 개최된 이번 행사는 이낙연 국무총리를 비롯 김영록 농식품부장관, 설훈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장,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농업관련 기관·단체장, 농업인 등 총 7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안씨는 불정면의 콩 작목반 회장으로 가공유통연계 공전과정 기계화모델 구축, 농촌진흥청 및 충북농업기술원과 논 콩 재배 실증시험, 감자·옥수수·담배 후작 콩 재배 작부체계를 개선했다.

안 씨는 전국 콩 종합평가회를 개최하는 등 논 타작물 전환 답리작 확대와 식량작물분야 농업발전에 기여한공을 인정 받았다.

안광조 씨는 "어려운 농촌현실 여건 속에서 농업발전을 위해 더욱 매진하라는 의미로 주어진 상이라고 생각하겠다"며 "앞으로도 농업인 모두가 함께 행복해질 수 있는 날을 만들기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