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3 11:00

원자력연구원, 아시아 멜코어 사용자회의 개최

2017-11-07기사 편집 2017-11-07 15:51:25

대전일보 > 경제/과학 > 대덕특구/과학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한국연자력연구원은 지난 6일부터 8일까지 3일간 대전 유성 인터시티 호텔에서 '2017 아시아 멜코어 사용자회의'를 개최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아시아 멜코어 사용자 회의는 미국을 포함한 아시아 국가들이 널리 사용하고 있는 중대사고 해석코드인 '멜코어'의 개발자와 연구자들이 매년 정기적으로 모여 최신 정보를 공유하는 국제 워크숍이다.

멜코어(MELCOR)는 미국 원자력규제위원회(USNRC) 후원으로 샌디아 국립연구소(SNL)에서 개발한 중대사고 해석 종합전산코드로, 원자력발전소 중대사고시 원자로와 격납건물 내 상황 변화를 종합적으로 예측·해석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원전 사고를 정확하고 효율적으로 모사할 수 있어, 후쿠시마 원전사고 이후 코드 활용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한국원자력연구원과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이 공동 주관하는 이번 회의에는 한국·일본·중국·미국 등 각국의 전문가 70여 명이 참석한다.

최기용 원자력연구원 중대사고안전연구부장은 "이번 아시아 멜코어 사용자 회의는 국내에서 2번째로 개최되는 것으로, 우리나라를 중심으로 세계적으로 중대사고 해석에 관한 정보 교류가 지속되고 있는 것에 큰 의의가 있다"고 말했다. 조수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조수연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