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1-21 13:29

[2017 충청마라톤] 이색참가팀 조달청 런앤조이

2017-10-22기사 편집 2017-10-22 19:34:32

대전일보 >스포츠 > 마라톤 > 충청마라톤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21일 충청마라톤에 참가한 조달청 마라톤 동호회 런앤조이 회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이용민 기자
"화창한 가을 날씨 속에 모처럼 회원들과 달리니 상쾌하다. 가족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거리가 많아 기쁨이 두 배가 됐다. 몇 년 안에 세종을 대표하는 축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조달청 마라톤 동호회 런앤조이는 이름처럼 달리는 걸 좋아하는 이들의 모임이다. 2001년 대전시민마라톤에 참가했던 직원 11명이 의기투합해 결성됐다. 대회 이튿날 모여 총회를 열었고 다음달에는 전문 강사를 초빙해 마라톤교육을 받는 등 왕성한 활동을 보여 한 때 회원이 60, 70명에 달했다. 이듬해인 2002년 가을 조선일보춘천마라톤에선 255팀 중 53위를 차지하기도 했다. 이재학 총무는 "현재 회원 규모가 30여명으로 규모로 줄어들었지만 앞으로 보다 많은 이들과 달리는 기쁨을 함께 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용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