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3 23:55

청양군, 2017년산 공공비축미 수매

2017-10-12기사 편집 2017-10-12 15:54:28

대전일보 > 지역 > 충남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청양]청양군이 오는 16일 산물벼 매입을 시작으로 올해 공공비축미 수매에 들어간다.

올해 매입품종은 삼광과 대보 2개 품종이며 산물벼 1만3950포대, 건조벼 7만5983포대로 총 8만9933포대를 매입할 계획이다.

이는 1000㎡(10a)당 730kg의 수확을 기준으로 청양군 지역 5800ha의 예상 수확량 4만2340t의 약 12%인 3600t에 해당되는 양으로 쌀 전업농의 안정적 쌀 생산을 유지키 위한 정책이다.

공공비축 매입가격은 수확기인 10월부터 12월의 산지 쌀값을 반영해 내년도 1월에 확정되며, 올해는 예년과 달리 우선 지급금을 지급하지 않기로 했다.

다만, 수확기 농업인 자금수요 및 쌀값 동향 등을 감안해 11월 중 농업인과 영농단체 등에게 매입대금의 일부를 중간 정산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군 관계자는 "2017년산 공공비축미곡의 원활한 매입과 출하농가의 편의를 위해 농관원, 농협 등 협조체계를 구축하겠으며, 농업인 불편을 최소화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박대항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박대항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