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4 23:55

"인터뷰 기사 쓰며 기자 꿈 커졌어요"

2017-09-28기사 편집 2017-09-28 22:23:48

대전일보 > 사람들 > 사람들(종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유성중학교 1학년 학생, 본보 1일 기자체험

첨부사진1유성중 1학년 3반 34명의 학생들이 29일 오전 대전일보사가 주최하고 한국언론진흥재단이 후원하는 '2017 NIE 프로그램 1일 기자체험 교육'에 참가해 신문 제작과정 전반을 체험했다. 대전일보 신문박물관 제공
대전 유성중학교(교장 박찬희) 1학년 3반 34명의 학생들이 29일 오전 대전일보사가 주최하고 한국언론진흥재단이 후원하는 '2017 NIE 프로그램 1일 기자체험 교육'에 참가해 신문 제작과정 전반을 체험했다.

이날 학생들은 대전일보 신문박물관에서 남재건 자료조사실장으로부터 회사소개 및 신문박물관 소개를 받고, 이어 주강사인 김윤미 전 대전일보 기자로부터 취재와 편집 등 실무 강의와 기자로서의 역할과 자세 등 언론의 중요성에 대한 교육을 받았다. 또 학생들은 김 기자를 직접 인터뷰하며 인터뷰 기사 작성법을 습득했다.

이번 교육에서 진행된 기사작성법, 취재요령, 편집 등 신문 제작에 관한 전반적인 실무 강의는 학생들의 호기심을 이끌어 내는데 충분했다. 특히 학생들은 본사 별관에 설치돼 있는 고속컬러오프셋윤전기를 눈으로 직접 목격하면서 탄성을 멈추지 않았다.

학생 대표인 이혜리(1학년) 양은 "이번 체험을 계기로 기자라는 직업에 자세히 알게됐다. 기자라는 직업이 장래희망에 포함됐다"며 "친구들과 직접 신문을 만들 수 있다는 게 너무 신기했다. 진짜 기자가 된 것 같고 매우 뜻 깊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2017 NIE 프로그램 1일 기자체험'은 전문가와 신문사 현장시설을 활용해 기자라는 직업을 직·간접적으로 체험하고, 자신의 재능을 확인하는 진로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대전·세종·충남 지역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오는 11월까지 진행된다.

이호창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호창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