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5 23:55

괴산군, 구로구 자매도시간 아동청소년 농촌문화체험 교류 행사 실시

2017-08-13기사 편집 2017-08-13 17:19:11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괴산군은 자매결연도시인 서울시 구로구 아동 ·청소년 문화체험단 30여명을 초청, 농촌 문화체험 교류행사를 열었다. 사진은 학생들이 떡매치기 체험을 하고 있다. 사진=괴산군 제공
[괴산]괴산군은 자매결연도시인 서울시 구로구 아동 ·청소년 문화체험단 30여명을 초청, 농촌 문화체험 교류행사를 열었다

군은 각 도시의 아동·청소년들에게 도·농간 문화를 비교 ·체험할 수 있는 현장학습의 기회를 제공하고 자매도시 간 상호 우호 증진과 교류를 활성화하고자 매년 2회씩 교류행사를 진행하고 있다.

자매도시인 괴산군과 구로구 아동·청소년들은 상반기에는 서울서 도시문화생활체험을 하반기에는 괴산서 농촌문화체험을 함께하며 소중한 꿈과 우정을 키우고 있다.

이번 행사는 괴산군 희망복지지원단과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주관으로 지난 10일부터 11일까지 1박 2일간의 일정으로 괴산군 아동·청소년 문화체험단 20여명과 함께 진행했다.

지난 10일에는 성불산 자연휴양림에서 숲 체험, 제기차기, 옥수수·감자찌기, 자연공예품 만들기, 천연염색, 한옥체험, 떡메치기, 봉숭아물들이기 등 다양한 농촌문화체험으로 돈독한 추억의 시간을 만들었다.

지난 11일에는 연풍면 수옥정 물놀이장에서 불볕더위도 날릴 만큼 시원한 물놀이를 즐겼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 자매도시간의 실질적인 인적·문화적 교류를 통해 지역경제에 보탬이 되고 서로를 깊이 이해하는 교류를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괴산군과 구로구는 2008년 11월에 자매결연을 체결해 문화, 축제, 농·특산물 직거래 등 활발한 도·농교류 활동을 꾸준히 이어오고 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