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시, 청주 지역 긴급 복구활동 지원… 3일간 직원·자원봉사센터 350여명

2017-07-19기사 편집 2017-07-19 15:32:28      이용민 기자 min54659304@daejonilbo.com

대전일보 > 대전 > 대전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대전시가 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청주 지역에 긴급 복구 활동 지원에 나섰다.

권선택 대전시장은 19일 시정점검회의에서 지난 14일부터 사흘동안 계속된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충북 청주시 복구지원에 만전을 기할 것을 당부했다.

시는 이날부터 21일까지 3일간 시청 직원과 재난재해봉사단 등 350여 명을 긴급 파견하고 굴삭기와 덤프트럭 등 중장비를 지원한다.

이날 투입된 시 긴급구호반은 토사와 부유물 제거, 침수가옥 정리 등 복구작업을 펼쳤다. 현장상황이 정리되는 데로 도배장판 전문봉사단도 보낼 방침이다.

앞서 18일 시 재난관리과는 청주시를 찾아가 피해현장을 살펴보고 시급한 복구장비와 긴급을 요하는 생필품 내역을 파악했다.

권 시장은 "갑작스런 수해로 어려움에 처한 청주시민이 하루빨리 어려움을 딛고 일어서길 희망한다"며 "우리시가 직간접적으로 도울 수 있는 가용수단을 총동원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용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min54659304@daejonilbo.com  이용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