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9-27 02:22

논산시, 성동면 삼산2리 경로효친마을 지정

2017-07-17기사 편집 2017-07-17 11:45:40

대전일보 >지역 > 충남 > 논산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
[논산]논산시는 14일 성동면 삼산2리를 경로효친마을로 지정하고 마을회관에서 경로효친마을 표지석 제막식을 가졌다고 17일 밝혔다.

성동면 삼산2리는 지난 2016년 효행실천사례, 효부 배출 등 다각도로 이뤄진 평가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둬 46번째 경로효친마을로 지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삼산2리는 현재 58세대 129명이 거주하고 있으며 최근 시에서 역점추진중인 '동고동락(同苦同樂)' 지정 운영마을로도 지정돼 운영하고 있다.

황명선 시장은 "경로효친마을 지정 육성을 통한 경로효친 사례 홍보로 노인을 공경하고 어버이에게 효도하는 기풍이 지역사회에 널리 확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

이영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