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6-28 18:18

음성군, 청년고용률 50.1% 충북도내 최고

2017-04-20기사 편집 2017-04-20 17:28:14

대전일보 >지역 > 충북 > 음성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음성]음성군이 청년고용률이 충북도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군에 따르면 최근 통계청에서 발표한 2016년 시·군별 주요 고용지표 집계를 분석한 결과 2016년 하반기 음성군 청년고용률이 전년대비 10.3% 상승한 50.1%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특히, 음성군 고용률(15세부터 64세)은 전년대비 2.7%p 상승한 75.2%로 충북도내 최고 증가율을 보였다.

또한, 취업자 수는 5만5700명으로 전년대비 2400명(4.5%)이 증가했고, 상용근로자 수는 5.8% 증가한 2만8300명, 고용보험 피보험자 수는 6.3% 증가한 4만3449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음성군이 강력하게 추진 중인 일자리 대책으로 인한 질적·양적 성과로 보인다.

군은 지역여건에 적합한 일자리사업으로 노인인구 증가에 따른 노년기 생활안정을 위해 노인 일자리사업 확대, 우량기업 투자유치를 통한 청년이 선호하는 양질의 일자리 창출 및 생극산업단지 기업체 본격 입주 및 가동 등으로 일자리가 대폭 증가한 것으로 분석했다.

또한, 음성고용복지플러스 센터를 통해 지역 맞춤형 취업지원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기업체협의회, 노사민정협의회 운영 등 유관기관 네트워크 강화를 통한 일자리 창출에 적극 나서고 있다.

매년 1000명 이상 인구가 증가하고 있는 음성군은 성본산업단지 등 대규모 산업단지개발을 통한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과 대기업 및 건실한 중소기업 유치로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해 고용률 증가와 함께 인구 15만 음성시 건설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오인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인근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