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7-27 18:11

부여군보건소, 결핵 예방 캠페인 실시

2017-03-21기사 편집 2017-03-21 11:21:24

대전일보 >지역 > 충남 > 부여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첨부사진1부여군보건소 결핵예방 캠페인 장면
[부여]부여군보건소에서는 24일 '세계결핵의 날'과 결핵예방주간을 맞아 결핵의 심각성과 예방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지난 20일 부여 5일 시장 및 시외버스 터미널 일원에서 결핵예방 캠페인을 전개했다.

결핵은 주로 2-3주 이상의 기침, 발열, 체중감소, 수면 중 식은땀 등의 증상이 나타나며, 호흡기 감염병인 폐결핵은 집단에서 환자발생 시 다수 감염의 문제가 발생될 수 있어 조기발견과 예방이 중요한 질병이다.

올해부터는 예방에 중점을 둔 결핵안심국가 실행 계획에 따라 의료기관, 어린이집, 사회복지시설 등 집단시설 종사자를 대상으로 잠복결핵검진도 실시할 예정이다.

또 2주 이상의 기침 등 결핵의심 증상이 있는 군민이 보건소를 방문해 결핵검사를 원할 경우 무료로 흉부엑스선촬영, 객담검사를 실시하고, 결핵으로 진단될 경우 무료로 치료를 실시하여 결핵안심 부여군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생활 속 결핵예방을 위한 수칙으로는 2주 이상 기침할 때 결핵검진 실시, 기침이나 재채기 할 때는 휴지나 손수건으로 입과 코를 가리고 기침이 계속될 때는 마스크 착용 생활화, 꾸준한 운동을 통해 면역력 향상, 균형 있는 영양섭취로 고혈압, 당뇨병 등 만성질환 예방 및 생활습관 개선, 주변 환기 및 통풍 자주해주는 것 등이 있다.

기타 결핵관련 궁금 사항은 보건소 만성병실(☎041(837)2437)로 문의하면 자세한 안내를 받을 수 있다.

한남수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남수기자의 다른기사보기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