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02-26 17:33

논산경찰서, 345개 공·폐가 일제점검 실시

2017-01-12기사 편집 2017-01-12 17:04:35

대전일보 >지역 > 충남 > 논산

  • Facebook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논산]논산경찰서는 12일부터 26일까지 15일간 관내 345개 공·폐가 등 범죄 취약지에 대해 경찰인력 70명을 동원해 일제수색·점검을 실시한다.

경찰서에 따르면 공·폐가에 일제 점검과 동시에 범죄우려가 있는 52개의 공·폐가는 폴리스라인을 설치하는 등 집중 관리할 방침이다.

이번 공·폐가 일제수색·점검은 농촌 인구의 이탈현상 및 재개발 등으로 공·폐가가 증가하면서 주민의 불안감이 증대되고 범죄은신처로서의 악용 가능성이 있어 이를 사전에 차단 주민 불안감해소를 목적으로 하고 있다.

박수영 서장은 "공·폐가 및 범죄 취약지는 각종 잠재적 범죄 대상지인 만큼 관내 모든 공·폐가 및 범죄취약지에 대해 집중적으로 병력을 동원하여 지속적인 관리를 통해 범죄 가능성을 사전차단하여 안전한 지역사회를 만드는데 노력하겠다"고 말했다.이영민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영민기자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