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獨 국가대표 공격수 그로저 프로배구 삼성화재 새둥지

2015-10-05 기사
편집 2015-10-05 05:46:22
 오정현 기자
 

대전일보 > 스포츠 > 배구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첨부사진1

대전 삼성화재 블루팡스가 지난 시즌까지 활약한 레오와 결별하고 새 외국인 선수와 계약을 마쳤다.

삼성화재는 독일 국가대표팀 주전 라이트 공격수로 활약하고 있는 괴르기 그로저<사진>가 레오를 대신해 새 외국인 선수로 합류한다고 2일 밝혔다.

그로저는 유로피안 챔피언십 대회를 마치는 대로 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키 200cm, 몸무게 99kg의 체격조건을 갖춘 그로저는 지난 2008년 독일 프로리그에서 데뷔한 이후 2년 연속 소속팀의 우승을 이끈 이후 폴란드와 러시아 리그에서 활약했다. 한편, 지난 3년간 삼성화재에서 활약한 레오는 개인적인 사유로 팀 합류 시점이 지속적으로 늦어지며 끝내 팀과 결별절차를 밟았다. 오정현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