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현대캐피탈 22일 홈개막전… 개막전 참패 만회하나

2014-10-20 기사
편집 2014-10-20 06:03:51
 원세연 기자
 

대전일보 > 스포츠 > 배구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천안]천안 연고 프로배구단 '천안현대캐피탈 스카이워커스'가 22일 홈 개막전을 시작으로 내년 3월까지 대장정에 나선다.

천안현대스카이워커스는 이날 오후 7시 아산우리카드와 홈 개막전을 시작으로 18차례 홈 경기를 갖는다.

지난해부터 지위봉을 다시 잡은 김호철 감독이 팀 리빌딩에 나선데다 신입 드래프트를 통해 이승원(한양대·세터), 진성태(경희대·센터) 등 우수 선수를 영입해 2006-2007년 통합 우승 이후 8년만에 우승 탈환을 노리고 있다.

김 감독은 "2014-2015 시즌을 위해 많은 준비를 했다"며 "두번의 실패는 없다. 많은 준비를 한만큼 달라진 모습으로 이번 시즌을 시작하겠다"고 말했다.

홈 개막전이 열리는 이날 유관순체육관에서는 현대카드에서 볼거리와 먹거리를 제공하고 치어리더의 공연 등 개막 축하공연을 펼칠 예정이다. 원세연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