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4 23:55

[커버스토리] 중학교 입학 석 달 전, 예비 중1 학습전략

2011-12-06기사 편집 2011-12-05 22:13:55

대전일보 > 에듀캣 > 중학·특목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이제 곧 중학생이 되는 초등학교 6학년 학생들은 중학교 입학 전까지 남은 3개월여 동안 중학교에 가서 배울 과목의 기초를 미리 닦아 놓는 시기로 활용해야 한다. 중학교 공부는 초등학교와 바로 연결되기 때문에, 6학년 과정을 복습하고 중학교 때 배울 국어·영어·수학 등 주요 과목에 대한 기초를 미리 다져 놓는 것이 좋다. 특히 중학교 과정에서는 학습용어, 과목별 난이도 등 여러 부분에서 초등학교 때와 확연히 다르기 때문에 미리 선행학습을 해 놓는다면 중학교 진학 후 학교 수업은 물론 시험 대비에 효율적으로 학습을 관리할 수 있다.

중학교 입학을 3개월여 앞둔 예비 중1을 위한 주요 과목별 학습전략을 엠베스트와 수박씨닷컴의 강사들에게 들어봤다.



국 어

국어 과목은 처음부터 새로 시작한다는 마음가짐으로 공부를 시작해야 한다. 배우는 내용이나 깊이에서 초등학교 과정과 큰 차이가 있기 때문에 남은 기간 동안 선행학습을 통해 이를 극복하는 과정이 필요하다. 초등학교 국어와 중학교 국어의 가장 큰 차이점은 학습용어가 달라진다는 것이다. 초등 국어는 글의 종류와 일반적 이해, 기본 어휘 사용, 쓰기 공부만 병행됐다.

중학교에서는 과목이 좀 더 세분화되고 심화학습이 이뤄진다. 중등 국어에서는 다양한 갈래의 지문과 갈래별 심화, 작품에 쓰인 기법과 표현법 개념을 익히는데다, 어휘의 난이도도 높아진다. 가장 큰 차이점은 달라지는 학습용어다.

노래 글은 '운문', 주장하는 글은 '논설문', 중심 생각은 '주제', 낱말은 '단어', 이어주는 말은 '접속어' 등 달라진 학습용어를 철저하게 익히는 것이 중학교 국어 공부의 첫걸음이다.

문학과 비문학 갈래의 특징들을 익혀둬야 한다. 문학은 교과서 속 문학작품을 바탕으로 읽으면 된다. 교과서만 먼저 훑어도 내용 이해를 빠르게 할 수 있다. 윤진숙 수박씨닷컴 국어강사는 "어휘력은 신문 기사와 사설 등을 읽거나 칼럼 노트를 만들어 글의 주제와 소재를 찾아보면서 높일 수 있다"면서 "모르는 단어가 나오면 문맥상에서 단어를 유추해보고 자신의 의견을 적어나가면 '글쓰기'와 '어휘력'을 동시에 높일 수 있다"고 말했다.



영 어

영어 과목은 초등학교 때와 달리 문법을 처음 배울 때 개념을 정확히 알지 못하면 학습 의욕이 떨어지게 돼 취약과목으로 전락하기 쉽다.

독해와 영작 실력이 늘지 않으면 과목에 흥미를 느끼지 못하기 때문에 쉽고, 관심있는 영역부터 접근하는 것이 좋다.

특히 초등영어와 중등 영어의 차이점은 초등학교에서는 영어가 생활영어와 단어 중심이었고, 기초 어휘, 문장의 길이가 짧았다.

하지만 중등 영어는 '문법' 개념이 적용되고 어려운 단어가 문장에 제시되며, 길이가 길어지고 내용이 복잡해진다. 예비 중1 학생들은 남은 기간 동안 문장 형식, 용어의 의미와 쓰임 등의 기초 영문법을 차근차근 익히는 것이 중요하다.

중학 필수 영단어를 하루에 일정량을 정해놓고 매일매일 암기해야 한다. 이 때, 공부한 문법 내용을 활용, 문장을 만들어 단어를 암기한다면 문법과 어휘를 동시에 익힐 수 있어 효과적이다. 문법은 자신의 수준에 맞는 문법책으로 공부하는 것이 가장 효율적이다. 짧은 시간에 해결할 수 있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자신에게 맞는 문법서를 한 권 정해서 중학교 1년 동안 반복해 학습하는 것이 필요하다.

문법이 기초라면, 단어와 어휘는 '살'이다. 중등 필수 어휘책이나 어휘 암기 프로그램 등을 활용해 모르는 단어만 모아 나만의 단어장을 만들면 좋다.



수 학

초등 수학에서는 반복적인 연산훈련과 도형 및 관련된 기초개념으로 공식을 도출하고, 단순한 공식에 대입해 정확히 푸는 것에 초점이 맞춰져있었다.

중등 수학은 새로운 연산규칙 뿐 아니라 규칙을 적용하는 낯선 기호가 사용되며, 기본계산력이 필요하다. 공식을 응용하는 문제 유형도 나온다.

초등학교에서 공부했던 방식대로 중학교 공부를 한다면 많은 어려움을 겪을 수 있다.

새로운 것을 배운다고 생각하기보다 하위 개념을 바르게 이해하고 이를 토대로 상위 개념으로 확장할 수 있어야 한다.

예를 들어, 초등학교 때 배운 자연수에 0과 음의 정수를 추가하면 정수가 되는데 자연수, 정수를 각각의 수 체계라 생각하지 말고 자연수를 확장한 것이 정수라는 것을 아는 것이 중요하다.

문자와 식 단원에서는 초등학교 때 □를 사용해 표현했던 식을 x, y등의 문자를 사용해 표현한다. 반복적으로 많이 사용하면서도 간단히 나타낼 수 없는 수를 문자로 나타냄을 이해하고 규칙에 따른 문자의 사용에 익숙해져야 한다.

기초 계산력이 요구되기 기초 계산 문제만을 엮어놓은 문제집을 매일 10분씩 풀어보는 게 중요하다. 초등 수학에서 생활 수학이 예시로 적용되는 것을 실생활에서 활용해도 좋다. 수학자들이 왜 그런 이론을 만들게 됐는지, 생활 속에 숨어있는 수학 원리를 탐구하면서 접근하는 것도 필요하다.

장계환 수박씨닷컴 수학강사는 "방정식, 함수의 기초가 되는 문자와 식 단원은 기초가 튼튼하지 않으면 학년이 올라갈수록 큰 어려움을 느낄 수 있으므로 남은 기간 동안 철저히 공부해야 한다"고 말했다.  송연순 기자 yss830@daejonilbo.com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첨부사진2케이트 수박씨닷컴 영어 강사
첨부사진3장계환 수박씨닷컴 수학 강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