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3 23:55

올 독감 예방백신 공급량 작년보다 25% ↑

2011-08-18기사 편집 2011-08-17 06:00:00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식약청 전망

올해 국내에 공급되는 계절 독감 예방 백신은 2009년 신종인플루엔자 대유행 이후 독감 예방 백신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이 높아지면서 지난해보다 25% 늘어날 것으로 전망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청(청장 노연홍)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은 국내·외 백신업체들이 보고한 국가검정 신청 계획을 분석한 결과 올해 계절독감 백신의 국내 공급량은 지난해 약 1680만 도즈(1회 접종량)보다 약 25% 증가한 약 2100만 도즈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올해 계절독감 백신은 주사제형인 인플루엔자 사백신 이외에도 코에 분사하는 스프레이 형태의 인플루엔자 생백신 등 총 11개 업체의 24개 품목이다.

독감 백신은 매년 새롭게 제조되는 백신이므로 해마다 접종하는 것이 바람직하며 올해 계절독감 백신은 작년과 동일하게 신종인플루엔자(H1N1)균주도 포함돼 예방이 가능하다.

식약청은 오송보건의료행정타운으로 이전한 이후 국가검정 업무에 차질이 없도록 해 올해 계절독감 백신의 첫 출하 승인이 예년보다 빨리 완료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국가검정센터 이전은 기존 실험이 중단되지 않도록 총 5차례에 걸쳐 이루어졌으며 생물안전3등급 연구시설 등 최첨단 시설 및 장비를 갖춘 실험센터로 재탄생해 더욱 신속한 국가검정이 이루어질 수 있게 됐다.

식약청은 65세 이상의 노인과 생후 6개월에서 23개월의 영아 및 소아뿐 아니라 모든 주기의 임신부가 계절독감 백신을 반드시 접종할 것을 권장했다. 또 모유수유 중인 여성의 예방 접종을 통해 신생아 및 영아가 면역력을 획득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현재 공급 가능한 백신물량 및 제품명 등의 현황은 홈페이지((http://www.kfda.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가검정이란=백신의 안전한 공급을 위하여 허가된 백신을 제조업체가 생산하면 제조단위(lot)별로 안전성과 품질을 다시 한 번 정부가 확인하는 제품출하승인제도다.

◇계절독감 백신이란=통상 WHO가 추천하는 인플루엔자 A형 바이러스 2개 균주(2011년의 경우 H1N1, H3N2)와 B형 바이러스 1개 균주의 배양 항원을 불활화시켜 제조한다.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