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대전3대하천마라톤 구간별 우승자] 女 10㎞ 40대 문기숙 씨

2011-05-02 기사
편집 2011-05-01 06:00:00

 

대전일보 > 스포츠 > 마라톤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장애극복·열정 선보인 경기 뿌듯”

첨부사진1

“마라톤으로 혈행장애를 극복할 수 있었고, 40대 여성의 열정도 보여줄 수 있게돼 매우 기쁩니다.”

학창시절 육상 장거리 선수였다는 문기숙(49·서구 둔산동)씨는 건강을 찾기 위해 마라톤을 다시 시작했고, 이번 대회 여자 40대 이상 10㎞부문에서 43분 2초라는 놀라운 기록으로 가장먼저 결승 테이프를 끊었다.

문씨는 “오랜 기간 운동을 잃고 지내다 건강때문에 마라톤을 다시 시작하게 됐다”며 “이번 대회를 통해 옛 열정이 부메랑처럼 돌아온 것 같다”고 말했다.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