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혜천대학 오늘 ‘건학 70주년’

2010-05-20기사 편집 2010-05-19 06:00:00     

대전일보 > 사회 > 기획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우수 전문직업인 양성’ 구슬땀 전국 최고 특성화대학 날개짓

첨부사진1

‘우수한 전문직업인 양성’을 모토로 산업 근대화에 힘써 온 혜천대학(총장 모영기)이 개교기념일인 오는 20일 건학 70주년을 맞이한다.

혜천대학은 1940년 기독교 정신을 바탕으로 국민건강을 위한 간호인력 수급을 위해 ‘대전간호학교’로 설립됐다. 이 후 1987년 학교법인 혜천학원에서 인수하면서부터 비약적인 발전을 거듭해 현재는 5개 계열(14개 전공), 27개 학과에 4500여명의 학생이 재학하고 있으며 지금까지 2만 9000여명의 졸업생을 배출, 중부권 주요 전문대학으로 그 위치를 굳건히 하고 있다.

혜천대학가 걸어 온 지난 70년은 대한민국이 성장해 온 역사와 맥을 같이하고 있다. 개교 70주년, 이제는 세계로 뻗어가는 100년의 꿈을 위해 다시 한번 힘찬 도약을 준비하고 있다.

◇우수 전문직업인 양성을 위한 특성화 대학= 현대 사회에는 단순히 지식만을 보유한 사람보다는 실제로 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는 기술을 겸비한 인재를 원한다.

이에따라 혜천대학은 2000년부터 실습수업 비중을 50% 이상으로 구성해 교수학습을 진행하고 있다. 또 1학기 동안 이론을 중심으로 공통기초과목을 배운 후 적성에 맞는 전공을 선택해 3학기 동안 본인의 적성에 맞는 전공심화과정을 익히는 ‘계열-전공체제’를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계열-전공체저는 본인의 적성에 맞는 전공을 탐색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한다는 점에서 재학생들로부터 매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와함께 충분한 실험과 실습교육이 가능하도록 최신의 실험·실습 기자재 확충과 실습실 개선 등을 위해 많은 재정적 투자를 아끼지 않았다. 노력의 결과로 혜천대학은 2001년부터 2009년도까지 교육과학기술부 재정지원사업 중 특성화사업, 누리사업, 주문식교육사업, 취업약정제사업, 글로벌 현장실습사업 등에 선정되었고, 2008년과 2009년에는 교육역량강화사업에 2년 연속 선정되는 등 우수대학으로서의 면모를 대내·외에 과시하는 성과를 이루었다.

◇우수 인재의 취업을 위한 국내·외 활동=혜천대학은 적극적인 취업지원정책을 수립하고 취업정보시스템의 구축하는 등 각 학과 단위로 지속적인 산학협동 및 취업활동을 벌인 결과 매년 90%를 상회하는 취업률을 기록해왔다. 해외취업에도 부단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글로벌 경제위기 속에서도 우수 학생의 해외취업을 위해 국내 최초로 미국 월트디즈니사와 인턴쉽 취업프로그램을 체결하고 지금까지 80여명을 디즈니랜드에 취업시켰다.

일본 내 3대 테마파크의 하나인 ‘하우스텐 보스’와도 국제산학교류협정을 체결해 13명의 졸업생을 일본 나가사끼현에 있는 하우스텐보스 파크에 취업시키기도 했다. 또 글로벌 현장실습을 위해 해마다 20-30명의 학생을 호주, 뉴질랜드, 일본 등지의 해외 산학협동업체에 파견하고 있으며, 해외 취업으로 이어지는 좋은 결실도 보고 있다.

학교는 해외 취업생에게 항공료 전액과 생활비 일부를 지원하고 있으며 국제경쟁력을 갖춘 졸업생까지도 동남아, 호주, 중국, 유럽지역 등으로 진출시키기 위해 예산을 확대 편성하고 해외 유수의 대학 및 산업체 물색에 적극 나서고 있다.

◇비전과 발전계획=혜천대학은 학생들에게 최고의 교육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체계적이고도 지속적인 ‘미래형 디지털 캠퍼스 조성계획’을 추진하고 있다.

2001년에 완공된 높이 78m의 혜천타워는 대학의 건학이념인 기독교 정신과 함께 긴 역사 속에서 발전하고 있는 대학의 이미지를 대내·외에 과시함으로써 학생들에게 소속감과 자긍심을 높여주고 있다.

교내 디지털 도서관은 3800여평의 면적에 1500여 석의 열람석과 각종 도서, 정기간행물 및 대학논문집, 외국서적, 비도서 자료 등을 포함한 30여만점의 방대한 학술자료를 보유하고 있다. 도서관은 재학생 뿐 아니라 모든 지역민 등 다양한 이용자들에게 방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지적요구를 충족시켜 주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와함께 최신 기자재를 설치한 60여개의 실습실과 강의실을 갖춘 강의동을 2003년 하반기 완공해 학생들에게 쾌적한 교육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또 2011년 2월에 약 800명 입주를 목표로 최신식 호텔형 기숙사를 신축 중 있다. 장거리 통학 중인 지방 재학생들에게도 편의를 제공해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돕겠다는 취지다. 이 밖에도 모바일 캠퍼스를 구축해 무선 LAN 통신망을 이용해 교내 어디에서든지 스마트폰 또는 노트북으로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했다. 학사공지사항 등도 모든 재학생들에게 휴대폰 단문메시지로 서비스하고 있다. 또 모든 구성원들에게 웹 디스크(Web Disk) 계정을 무료로 제공하는 등 학생들의 만족도 제고를 위해 부단히 노력하고 있다.

혜천대학 관계자는 “대학의 중장기발전계획에 따라 양질의 교수학습과 완벽한 실습환경, 그리고 활발한 취업프로그램이 조화를 이룬 전국 최고수준의 전문대학으로 거듭나게 될 것”이라며 “혜천대학이 전문 직업인으로서 사회로 진출하기 위한 최선의 파트너가 될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김수영 기자 swimk@daejonilbo.com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