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3 23:55

한국 휠체어컬링 메달 보인다

2010-03-18기사 편집 2010-03-18 06:00:00

대전일보 > 스포츠 > 밴쿠버동계올림픽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이탈리아 9-3 완파 4강 진출 파란불

한국 휠체어컬링 대표팀이 2010 밴쿠버 장애인 동계올림픽에서 이탈리아를 완파하고 4강 진출 가능성을 높였다.

한국은 17일(이하 한국시간) 밴쿠버 패럴림픽 센터에서 벌어진 대회 예선 풀리그 6차전에서 이탈리아를 9-3으로 여유 있게 따돌렸다.

한국은 이로써 4승 2패로 캐나다(5승1패)에 이어 미국과 함께 공동 2위가 됐다.

앞으로 3경기가 예정된 가운데 공동 4위인 독일, 노르웨이, 스웨덴(3승3패)과 승차가 1경기라서 방심할 수 없지만 유리한 고지를 차지한 것은 사실이다.

반드시 승수를 쌓아야 하는 경기인 만큼 초반부터 집중력이 예사롭지 않았다.

한국은 1엔드에 대거 3득점한 뒤 2엔드에 2점을 보태 5-0으로 달아나며 기선을 제압했다.

주장 김학성이 2엔드 마지막 포석에서 과녁 앞에 완벽한 방어막을 치면서 이탈리아가 손도 못 쓰고 2점을 헌납하도록 한 것이 경기의 하이라이트이자 승부처였다.

한국은 3, 4엔드에 1점씩을 줬지만 5엔드에 또 대거 3점을 뽑아내면서 승부에 쐐기를 박았다.

한국은 17일 최약체 스위스와 세계 최강 캐나다를 상대로 7, 8차전을 치른다.

한국은 스위스와 캐나다를 연파하고 예선 리그 1위나 2위로 4강 토너먼트에 진출한다는 계획이다.

1위나 2위가 유력한 캐나다와 토너먼트 1라운드에서 맞붙지 않는다면 은메달이 확보되는 결승 진출이 가시화할 수도 있다는 계산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