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최종편집일 : 2017-12-16 23:55

한국과 같은조 나이지리아, 이집트에 1-3 완패

2010-01-13기사 편집 2010-01-13 09:41:46

대전일보 > 스포츠 > 골프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폴라로
  • 핀터레스트

2010 남아프리카공화국 월드컵축구대회 조별리그에서 한국과 같은 B조에 속한 나이지리아가 아프리카 네이션스컵 첫 경기에서 이집트에 졌다.

나이지리아는 13일(이하 한국시간) 앙골라 벵겔라에서 열린 대회 사흘째 조별리그 C조 1차전에서 이집트에 1-3으로 패했다.

전반 12분 치네두 오바시의 선제골로 기선을 잡은 나이지리아는 그러나 전반 34분에 에마드 모테아브에게 동점골을 내줘 1-1로 전반을 마쳤다.

이집트는 후반 9분에 아메드 하산의 골로 승부를 뒤집었고 42분에는 모하메드 나구이가 쐐기골까지 넣어 첫 경기를 승리로 장식했다.

2006년과 2008년 이 대회에서 우승해 3회 연속 정상에 도전하는 이집트는 남아공 월드컵에는 알제리와 플레이오프까지 치른 끝에 본선 진출이 좌절됐다.

샤이부 아모두 나이지리아 감독은 "전반에는 좋은 경기를 했다. 그러나 후반에 어리석은 실수들이 나왔고 그 대가를 치른 셈"이라고 평가했다.

이집트의 공격수 모하메드 지단은 "쉬운 경기는 아닐 것으로 예상했다. 먼저 골을 내줬지만 끝까지 포기하지 않아 이길 수 있었다"고 말했다.

또 다른 C조 경기에서는 모잠비크와 베냉이 2-2로 비겼다.[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