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일보 로고

보은군, 40kWh급 태양발전소 추진

2008-03-14기사 편집 2008-03-13 06:00:00     

대전일보 > 지역 > 충북

  • 페이스북
  • 구글 플러스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블로그
  • 네이버밴드
  • 핀터레스트
  • 기사URL 복사

[보은]보은군 보은읍 금굴리 하수종말처리장에 40㎾h 규모의 태양광발전시설이 설치된다.

13일 군에 따르면 총 사업비 3억8000여만원(국비 60%, 지방비 40%)을 투입 하수종말처리장내 300㎡ 부지에 고정식 40㎾h 규모의 태양광발전시설을 설치키로 했다.

이를 위해 이달 중 기본 및 실시설계를 위한 용역을 발주한 뒤 5월중 착공 연말 준공할 방침이다.

태양광발전시설이 완공될 경우 현재 한국전력공사로부터 공급받고 있는 일반전기와 함께 연결해 주야간 전력을 공급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태양광발전시설을 설치하려는 곳은 하루평균 일조량이 7시간 이상으로 효율적인 것으로 분석됐다“며 “이 시설을 이용한 전기생산량의 효율성이 최소 60-최대 200%까지 기대된다”고 말했다.<육종천 기자>

<저작권자ⓒ대전일보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